본문영역 바로가기

[1978년]산울림 & 사랑과평화, 슈퍼스타의 탄생











2011년 8월 인디밴드 크라잉넛은 싱글 ‘아니 벌써’를 발표했다. 이후 2012년 2월까지 김바다는 ‘아마 늦은 여름이었을거야’, 10cm는 ‘기타로 오토바이를 타자’, 꽃별은 ‘내게 사랑은 너무 써’, 알리는 ‘내가 고백을 하면 깜짝 놀랄거야’, 웅산은 ‘찻잔’, 갤럭시 익스프레스는 ‘무지개’, 김창완 밴드는 ‘내 마음에 주단을 깔고’, 메이트리는 ‘안녕’, 킹스턴 루디스카는 ‘가지마오’, 아이투아이는 ‘창문너머 어렴풋이 옛생각이 나겠지요’, 이진욱은 ‘나 어떡해’, NY물고기는 ‘독백’을 쉬지 않고 발표했다. 까마득한 후배들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 [1980년] 신중현 윤형주 김세환 김추자 김도향..대마초 파동 가수들의 대거 복귀
    2013-03-28

  • [1980년] 가객 고(故) 김현식, 그 아름다운 이름을 추억하며
    2013-03-21

  • [1980년] ‘창밖의 여자’ ‘단발머리’, 80년대 슈퍼스타 조용필 신화의 시작
    2013-03-11

  • 들고양이들 이미자 산울림.. 70년대를 풍미했던 대표 음반 100선 ②
    2012-11-30

  • 들고양이들 이미자 산울림.. 70년대를 풍미했던 대표 음반 100선 ①
    2012-09-26